경기도교육청, 특수교육학생 대상 커피전문가 경연대회 개최

- 장애 학생의 직업기능 향상과 진로 희망에 따른 사회참여 확대에 목적
- 30일, 지역 예선 참가자 70명 중 본선 진출 24명 대상으로 진행
- 커피 메뉴 제조역량 및 예술성, 고객 대상 봉사 경연 등도 함께 이뤄져

한중희 기자 | 기사입력 2023/12/01 [13:30]

경기도교육청, 특수교육학생 대상 커피전문가 경연대회 개최

- 장애 학생의 직업기능 향상과 진로 희망에 따른 사회참여 확대에 목적
- 30일, 지역 예선 참가자 70명 중 본선 진출 24명 대상으로 진행
- 커피 메뉴 제조역량 및 예술성, 고객 대상 봉사 경연 등도 함께 이뤄져

한중희 기자 | 입력 : 2023/12/01 [13:30]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이 30일 이비스 앰배서더 수원에서 ‘2023 스페셜 바리스타 대회’를 열고 장애 학생의 직업기능 향상과 진로 희망에 따른 사회참여 기회 확대에 힘쓰기로 했다. 

 

▲ 특수교육학생 대상 커피전문가 경연대회 개최 사진     ©

 

이번 행사는 진로직업특수교육지원센터가 주관하고 한국외식음료개발원이 매뉴얼 개발 등에 협력해 대회 운영의 전문성을 확보하였으며, 경기도내 장애학생을 대상으로 커피 메뉴 제조 및 봉사 역량 경연의 장으로 승화시켰다.

 

지난 10월 7개 권역 진로직업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특수학교(급) 고등학교 및 전공과 재학생을 대상으로예선을 거친 70명 중 본선 진출자 총 24명을 대상으로 대회를 진행하여 ▲참가자 등록 및 본선 메뉴 추첨 ▲개회식 및 대회 요강 안내 ▲바리스타 기능 경연 ▲심사 총평 및 폐회식의 순서로 이어졌다.

 

본선 대회에는 대표적인 커피 메뉴를 주어진 시간 안에 제조하는 기능 경연과 우유를 첨가한 커피 표면에 지정된 문양을 넣는 예술성 부문을 함께 평가했다. 심사 결과 대상 1명, 금상 2명을 비롯해 총 11명을 시상하고 대상을 수상한 학생의 지도교사에게는 지도교사상을 수여했다.

 

대회에 참가한 김다빈 학생(아름학교)은 “대회 참가로 무척 떨렸지만 모든 메뉴를 시간 내에 끝낼 수 있어 기뻤고, 졸업 후에는 카페에 바리스타로 꼭 취업하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경기도교육청 특수교육과 김선희 과장은 “학생들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치며 커피를 제조하는 모습이 너무 대견하고 자랑스럽다”면서 “장애 학생들의 꿈을 응원하며 앞으로도 이들의 사회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