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안전행정연구회, '지역별 소방활동 지원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정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2/26 [10:13]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연구회, '지역별 소방활동 지원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정주호 기자 | 입력 : 2024/02/26 [10:13]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연구회(회장 안계일 안전행정위원장)는 21일(수), 「경기도 지역별 소방활동 분석을 통한 특성 유형화 및 맞춤형 지원 방안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연구회가 21일(수), '경기도 지역별 소방활동 분석을 통한 특성 유형화 및 맞춤형 지원 방안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사진-경기도의회)     ©

 

이날 보고회에는 안계일 위원장(국민의힘, 성남7), 문형근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안양3), 김시용 의원(국민의힘, 김포3), 윤종영 의원(국민의힘, 연천), 김창식 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5), 이기환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6), 박세원 의원(개혁신당, 화성3)이 등이 참석했다.

 

박은하 책임연구원(용인대 산학협력단)은 경기도 각 소방서의 소방활동을 도시규모, 인구밀도, 관할 면적, 산업화 등 지역 특성을 반영해 분석한 유형화 결과에 대해 설명하고, 소방공무원 및 전문가 인터뷰를 통해 도출된 정책개선 사항에 대해 보고했다.

 

이어 연구결과 최종적으로 도출된 정책 제언으로 △소방수요 증가 및 다양화에 따른 인력 증원과 장비 보강 △지역적 특성을 고려한 소방력 배치 △사고 유형별 구조대응 인력 전문화 및 특화 △시ㆍ군 및 응급의료 기관과의 협조 체계 강화 등을 제안했다.

 

또한, 소방공무원의 안전을 위한 제도적 기반 조성 강화와 심리지원 및 전문치료기관 설립 등을 제안하고 이와 관련한 조례 제ㆍ개정을 제안했다.

 

안계일 위원장은 “소방활동 유형화를 통해 각 지역별 특성과 그에 따라 필요한 지원사항을 알 수 있는 연구였다”며, “이번 연구에서 제안된 정책 개선 방안들을 소방재난본부와 검토해 반영할 수 있는 것은 반영하고, 중앙정부에 건의가 필요한 사항은 위원회 차원에서 건의하겠다”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